한겨울 이천 호법면서 전국첫 모내기..5월 중 수확
상태바
한겨울 이천 호법면서 전국첫 모내기..5월 중 수확
  • 이규상 기자
  • 승인 2021.02.04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전국 첫 모내기가 2월4일 오후 2시 경기도 이천시 호법면 안평3리 뜰에서  실시됐다. 

2021년 전국 첫 모내기가 2월4일 오후 2시 경기도 이천시 호법면 안평3리 뜰에서  실시됐다. 모내기에 참석한 엄태준(사진 오른쪽 두번째) 시장은 “전국 최초의 첫 모내기 행사는 임금님표 이천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쌀로 거듭나고자 하는 농업인의 염원을 담고 있다”고 말했다.
2021년 전국 첫 모내기가 2월4일 오후 2시 경기도 이천시 호법면 안평3리 뜰에서  실시됐다. 모내기에 참석한 엄태준(사진 오른쪽 두번째) 시장은 “전국 최초의 첫 모내기 행사는 임금님표 이천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쌀로 거듭나고자 하는 농업인의 염원을 담고 있다”고 말했다.

'임금님표 이천' 쌀의 본 고장 이천시가 주관하고, 이천시지역농협 주최로 열린 이날 첫 모내기에서는 연동하우스(면적 900㎡)에 극조생종이 심어졌다.

이날 전국 첫 모내기를 하기 위해 이천시와 호법농협은 2021년 1월4일 볍씨침종을 하고 2021년 1월7일 볍씨파종을 거쳐 2월4일 모내기 준비를 마쳤다. 

수확 시기는 5월중이며, 정곡 320kg 정도의 수확을 예상하고 있다.

한편, 전국이 꽁꽁 얼어붙은 한파에도 불구하고 이천시가 전국에서 첫 모내기를 실시할 수 있었던 비밀이 밝혀졌다.

모내기 장소인 안평리 인근에는 이천시를 포함한 5개 시,군의 쓰레기를 소각하는 광역쓰레기소각장이 가동 중에 있어 이곳에서 나오는 소각 열을 이용해 모내기 하우스의 적정 기온을 늘 20℃로 유지하는 것이다.

버려지는 쓰레기에서 열을 얻어 전국 최초, 최고의 상품을 만들어 내고 있는 곳 이천. 대한민국 최고의 브랜드 파워를 자랑하는 이천쌀을 생산하고 있다.

모내기에 참석한 엄태준 시장은 “전국 최초의 첫 모내기 행사는 임금님표 이천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쌀로 거듭나고자 하는 농업인의 염원을 담고 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