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성모병원 의료진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시작
상태바
부천성모병원 의료진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시작
  • 강성열 기자
  • 승인 2021.03.04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부터 3일간 1300여명 대상 95% 접종 예정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이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3월4일 오전 8시부터 시작했다.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이 보건의료직 종사자 1,3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시작했다. 사진은 부천성모병원 첫 번째 백신을 맞고 있는 현 대한감염학회장이자 부천성모병원 감염관리실장 감염내과 유진홍 교수의 접종 모습. (사진=부천성모병원)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이 보건의료직 종사자 1,3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시작했다. 사진은 부천성모병원 첫 번째 백신을 맞고 있는 현 대한감염학회장이자 부천성모병원 감염관리실장 감염내과 유진홍 교수의 접종 모습. (사진=부천성모병원)

이번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은 아스트라제네카를 공수해 보건의료인 종사자 1297명을 대상으로 3월4일, 5일, 8일 3일간 진행된다. 접종 보건의료인으로는 의사, 치과의사, 간호사, 간호조무사, 약사, 임상병리사, 방사선사, 물리치료사, 작업치료사, 치과기공사, 치위생사, 보건의료정보관리사, 안경사, 응급구조사, 영양사, 위생사가 해당된다. 따라서 3일간의 접종으로 부천성모병원 의료인 95%가 접종을 완료하게 된다.

백신 예방접종은 체온측정 후 예진표 작성, 감염내과 최재기 교수의 문진 후 접종, 이후 15~30분가량 이상증상 모니터링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부천성모병원 첫 예방접종은 현 대한감염학회장이자 부천성모병원 감염관리실장인 감염내과 유진홍 교수가 직접 접종 대상자로 나섰다.

유 교수는 “오늘부터 접종하는 백신은 아스트라제네카사에서 나온 AZD-1222로, 인체에 무해한 아데노바이러스에 코로나 19 바이러스의 항원을 탑재해서 주입하고, 그 결과 코로나 19 바이러스에 대한 인체의 면역 능력을 만들어준다”며 “지난 2월 국제 학술지 Lancet에 따르면 스코틀랜드 110여 만명 접종 결과 4주 후 90%여의 효과를 확인했기에 우리 병원에서도 빠른 접종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부천성모병원 권순석 병원장은 “환자의 생명을 다루는 병원이기에 백신 접종을 예고했을 때 전 의료진이 앞장서 접종에 동의했다”며 “빠른 예방접종으로 부천성모병원을 찾는 환자에게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병원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부천성모병원은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은 물론, 선별진료소 설치, 코로나19 중환자 병상 가동, 전 내원객 사전 문진, 병문안 제한 등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국민안심병원을 만들기 위해 전 방위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