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성모병원, 폐렴 적정성평가 4회 연속 1등급
상태바
부천성모병원, 폐렴 적정성평가 4회 연속 1등급
  • 강성열 기자
  • 승인 2021.07.16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간경기=부천]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은 7월16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제4차 폐렴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제4차 폐렴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 이번 4차 폐렴 적정성 평가는 2019년 10월1일부터 2020년 2월22일 폐렴으로 입원한 만 18세 이상 성인 환자에게 항생제(주사) 치료를 실시한 상급종합병원, 종합병원, 병원급 의료기관 전국 660개 기관, 4만3341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부천성모병원은 지난 2015년 1차부터 4회 연속으로 1등급을 받았다. (사진=부천성모병원)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제4차 폐렴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 이번 4차 폐렴 적정성 평가는 2019년 10월1일부터 2020년 2월22일 폐렴으로 입원한 만 18세 이상 성인 환자에게 항생제(주사) 치료를 실시한 상급종합병원, 종합병원, 병원급 의료기관 전국 660개 기관, 4만3341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부천성모병원은 지난 2015년 1차부터 4회 연속으로 1등급을 받았다. (사진=부천성모병원)

이번 4차 폐렴 적정성 평가는 2019년 10월1일부터 2020년 2월22일 폐렴으로 입원한 만 18세 이상 성인 환자에게 항생제(주사) 치료를 실시한 상급종합병원, 종합병원, 병원급 의료기관 전국 660개 기관, 4만3341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부천성모병원은 지난 2015년 1차부터 4회 연속으로 1등급을 받았다.

폐렴은 미생물 감염으로 발생하는 흔한 폐질환이지만, 기침, 가래, 오한, 발열 등 의 증상을 감기나 독감 등으로 오인하여 치료시기를 놓치게 될 경우 사망에 이를 수 있으므로 정확한 진단과 시의적절한 치료가 중요하다. 2019년 암, 심장질환 다음으로 국내 사망원인 3위를 차지했으며, 사망률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한 질환이다.

한편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폐질환 관련 평가인 폐암 적정성평가부터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평가, 폐렴 적정성평가에 이르기까지 폐질환 관련 전 평가에서 모두 1등급을 받아 폐질환 치료에 있어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을 인정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