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아들 때문에'‥ 이성수 동두천시의원 전격 사퇴
상태바
'결국 아들 때문에'‥ 이성수 동두천시의원 전격 사퇴
  • 한성대 기자
  • 승인 2021.07.30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간경기=한성대 기자] 제8대 동두천시의회 전반기 의장이자 재선 의원 출신인 이성수 동두천시의회 의원이 최근 아들이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피소된 것과 관련, 7월30일 의원직을 전격 사퇴했다. 이 의원은 앞서 7월22일 더불어민주당 동두천·연천 지역위원장 직무대행직도 사퇴한 바 있다.

이성수 동두천시의원이 7월30일 의원직을 전격 사퇴했다. (사진=동두천시의회)
이성수 동두천시의원이 7월30일 의원직을 전격 사퇴했다. (사진=동두천시의회)

이 의원은 이날 본인의 페이스북에 대시민 입장문을 올리고 “공인으로서 불미스러운 일로 시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진정성 있는 사죄의 뜻으로 오늘 의원직을 사퇴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지역발전을 위해 시민의 대변인으로 뽑아주신 시민들께 끝까지 임기를 마무리하지 못한 점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며 “의원직 사퇴만이 시민과 의회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와 도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의원으로서 모든 권한을 내려놓고 사실 관계가 명확히 밝혀질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며 “다시 한 번 시민들과 당원동지들께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