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통일동산지구에 문화한류 열풍 분다
상태바
파주통일동산지구에 문화한류 열풍 분다
  • 성기홍 기자
  • 승인 2021.11.25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만4000평 규모 CJ ENM 스튜디오 센터 개관

[일간경기=성기홍 기자] 파주시 탄현면 통일동산지구 내 방송통신시설 및 관광 콘텐츠가 결합된 CJ ENM 스튜디오 센터가 11월25일 문을 열었다. 

파주시 탄현면 통일동산지구 내 방송통신시설 및 관광 콘텐츠가 결합된 CJ ENM 스튜디오 센터가 11월25일 문을 열었다. CJ ENM 스튜디오 센터는 총 21만 제곱미터(약6만4000평) 규모로, 영화, 드라마 등  다양한 영상 콘텐츠 제작과 첨단기술을 이용한 체험관광이 결합된 복합문화공간이다. (사진=파주시)
파주시 탄현면 통일동산지구 내 방송통신시설 및 관광 콘텐츠가 결합된 CJ ENM 스튜디오 센터가 11월25일 문을 열었다. CJ ENM 스튜디오 센터는 총 21만 제곱미터(약6만4000평) 규모로, 영화, 드라마 등  다양한 영상 콘텐츠 제작과 첨단기술을 이용한 체험관광이 결합된 복합문화공간이다. (사진=파주시)

이날 개관식에는 최종환 파주시장과 강호성 씨제이이엔엠 대표이사를 비롯해 박정 국회의원, 한양수 파주시의회 의장 그리고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이채익 국회의원이 참석했다. 또, 신덕현 탄현면 이장협의회 회장과 탄현면 이장단이 참석해 CJ ENM 스튜디오 센터의 개관을 축하했다.

CJ ENM 스튜디오 센터는 총 21만 제곱미터(약6만4000평) 규모로, 영화, 드라마 등  다양한 영상 콘텐츠 제작과 첨단기술을 이용한 체험관광이 결합된 복합문화공간이다. 

세부시설로는 아시아 최대 규모인 1600평 초대형 스튜디오를 포함한 총 13개 동의 첨단 스튜디오, 차량씬 촬영 및 다양한 체험관광이 가능한 멀티로드, 1.5만평의 대규모 오픈세트, 콘텐츠 전시체험이 가능한 오리지널 라운지 등이 있다. 

파주시와 CJ ENM은 지난 2019년 6월 지역경제 활성화 및 원활한 사업 추진을 목표로 상생협약을 체결해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2022년 3월에 전체 사업이 준공될 예정이다.

강호성 CJ ENM 대표는 기념사를 통해 “CJ ENM 스튜디오 센터를 통해 대한민국 문화 콘텐츠 사업이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최고 수준의 콘텐츠 제작 환경을 갖추게 됐다”며 “관광객 유치, 고용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는 K콘텐츠의 중심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최종환 시장은 “CJ ENM 스튜디오 센터는 향후 글로벌 미디어 시장의 전초기지이자 대한민국 문화중심지가 될 것”이라며 “장단콩웰빙마루와 헤이리 등 통일동산 관광특구의 활성화를 이끌어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소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