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선대위 우원식·조정식·박홍근 전격 사퇴
상태바
민주당 선대위 우원식·조정식·박홍근 전격 사퇴
  • 홍정윤 기자
  • 승인 2021.11.25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두 내려놓고 백의종군 할 것
새 인물 영입 새민주당 첫 걸음

[일간경기=홍정윤 기자]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공동선대위원장과 조정식 선대본부장, 박홍근 비서실장이 선대위를 사퇴했다.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공동선대위원장과 조정식 상임총괄본부장, 박홍근 비서실장이 11월25일 선대위직에서 전격 사퇴했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공동선대위원장과 조정식 상임총괄본부장, 박홍근 비서실장이 11월25일 선대위직에서 전격 사퇴했다. (사진=연합뉴스)

이들은 11월25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백의종군 하겠다고 의원총회에서 결의했고 어제 주요 당직자들이 일괄 사의표명을 했다. 그런 차원에서 말 그대로 우리도 모든 직을 후보에게 위임하겠다”라며 사퇴결정 연유를 밝혔다.

박홍근 비서실장은 “(주요 당직자들 사의표명 등) 일련의 과정들이 이 후보의 '우리가 선대위에 쇄신과 민주당 혁신 위해서 반성하고 출발하자'고 한 말씀”을 존중한 것이라는 것을 밝히고 “후보 주변에서 먼저 내려놓고 더 많은 분들을 모시자는 게 새로운 민주당으로 가는 첫 걸음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들의 사퇴로 인한 업무공백에 대해 묻는 기자의 질문에 “후보가 되고 비서실이 제일 먼저 세팅됐다. 실무진도”라며 “비서실장도 곧 발표될 것이고 시스템을 잘 활용하면 큰 문제없이 효과적으로 운용될 것”이라고 전했다.

조정식 선대본부장은 선대위의 새 구성에 대해 “의총에서 결의했던 문제점을 극복하고 더 신속하고 효율적이면서 더 많은 분들에게 개방할 수 있는 국민과 함께 하는 선대위 되지 않을까”라고 발언해 새로운 인물 영입 가능성을 내비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