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욱 오산시장 시인 되다..농민문학 신인상 수상
상태바
곽상욱 오산시장 시인 되다..농민문학 신인상 수상
  • 김영진 기자
  • 승인 2021.05.04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틈틈히 썼던 시 5편 한국농민문학회 출품
                           곽상욱 오산시장.
                           곽상욱 오산시장.

곽상욱 오산시장이 평소 틈틈이 써왔던 시들 중 5편을 지난 4월 한국농민문학회에 출품해 제61회 농민문학 신인상을 받았다.

농민문학 신인상을 받은 곽상욱 시장은 수상 소감을 이렇게 전했다.

"저는 아버지가 일찍 하늘에 가셔서 외가 식구들의 사랑을 많이 받으며 어릴적 방학만 되면 외가댁에 가서 지내곤 했습니다. 외가댁 뒷동산에는 대나무 숲이 있었는데 새를 잡겠다고 대나무 숲을 헤매던 기억이 아직도 선명합니다. 나를 키워준 대나무 숲만 보면 마음이 따뜻해지고 엄마 품에 안기는 것 같습니다" 

곽 시장은 "부끄럽지만 출품했던 5편의 시 중 외가댁 대나무 숲 이야기를 소개하고 싶다"며 수상 소감을 밝힌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