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남양주시 특정감사..남양주시 "보복성"
상태바
경기도, 남양주시 특정감사..남양주시 "보복성"
  • 김인창 기자
  • 승인 2021.06.02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종합감사 자료제출 거부 관련 위법행위 밝힐 것"
시 "위임사무 자료 모두 제출..감사 거부한 적 없어"

경기도가 종합감사자료 제출을 거부한 남양주시에 대해 6월4일부터 특정감사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특정감사를 통해 남양주시의 종합 감사 자료 제출 거부 행위에 대한 위법 행위를 밝히고 관련자에 대해 고발과 행정상 징계 등 후속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이에 대해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SNS를 통해 위임사무 관련 자료는 법에 따라 제출했고 자치사무 관련 자료는 법에 따라 제출하지 않았는데 경기도가 감사 거부를 빌미로 또 한 번의 보복성 감사를 개시하려 한다며 비난했다. (그래픽=일간경기)
경기도는 특정감사를 통해 남양주시의 종합 감사 자료 제출 거부 행위에 대한 위법 행위를 밝히고 관련자에 대해 고발과 행정상 징계 등 후속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이에 대해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SNS를 통해 위임사무 관련 자료는 법에 따라 제출했고 자치사무 관련 자료는 법에 따라 제출하지 않았는데 경기도가 감사 거부를 빌미로 또 한 번의 보복성 감사를 개시하려 한다며 비난했다. (그래픽=일간경기)

경기도는 특정감사를 통해 남양주시의 종합 감사 자료 제출 거부 행위에 대한 위법 행위를 밝히고 관련자에 대해 고발과 행정상 징계 등 후속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이에 대해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SNS를 통해 위임사무 관련 자료는 법에 따라 제출했고 자치사무 관련 자료는 법에 따라 제출하지 않았는데 경기도가 감사 거부를 빌미로 또 한 번의 보복성 감사를 개시하려 한다며 비난했다.

이에 대해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SNS를 통해 "경기도가 감사 거부를 빌미로 또 한 번의 보복성 감사를 개시하겠다고 한다"며 직원들에게 동요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조 시장은 "위임사무와 관련된 자료는 법에 따라 모두 제출했고 자치사무와 관련된 자료는 법에 따라 제출하지 않았다"며 "(경기도의) 감사를 거부한 바 없고 앞으로도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재명 도지사께서 지난해 10월 실시된 국회 국정감사를 강력히 비난하며 SNS에 글을 올렸는데 경기도가 남양주시에 똑같은 불법적 요구와 강요를 자행, '내로남불'의 전형"이라며 "불합리한 관행에 대처하는 일은 시장에게 주어진 책무이고 어떤 상황에서도 책임을 외면하거나 회피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또 내부게시판을 통해 시민을 위한 행정에 전념해야 할 시 공직자들이 경기도의 보복성 감사에 내몰리게 된 것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전하고, 시장으로서 불합리한 감사 관행에 단호히 대처해 남양주시 직원들을 끝까지 보호할 것을 약속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