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지역 화재 10건 중 3.5건 주택서 부주의로 발생
상태바
부평지역 화재 10건 중 3.5건 주택서 부주의로 발생
  • 김종환 기자
  • 승인 2021.07.29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상반기 발생 89건 중 주거시설 31건.. 원인은 부주의가 30건

[일간경기=김종환 기자] 인천 부평지역 내 화재 중 상당수가 주택에서 부주의로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인천 부평지역 내 화재 중 상당수가 주택에서 부주의로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화재현장에서 진화 작업 중인 소방관들. (사진=임준섭 기자)
인천 부평지역 내 화재 중 상당수가 주택에서 부주의로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화재현장에서 진화 작업 중인 소방관들. (사진=임준섭 기자)

7월29일 인천 부평구 화재 통계에 따르면 지난 1월부터 6월까지 올해 상반기 부평구지역에서 발행한 화재는 총 89건이다.

이중 인명피해는 4명이고 재산피해는 3억7900여 만원이다.

이는 전년 87건보다 2.3%에 해당하는 2건과 24.7%에 해당하는 7500여 만원 증가한 수치다.

반면 인명피해는 20%에 해당하는 1명이 줄었다.

장소별로는 주거시설이 34.8%에 해당하는 31건으로 가장 많았고 판매시설 15건(16.9%), 음식점 8건(9%), 자동차 7건(7.9%)의 순이다.

원인으로는 부주의가 33.7%에 해당하는 30건으로 가장 많았고 전기적 요인 28건(31.5%), 기계적 요인 9건(410%) 순이다.

이밖에도 담배꽁초 16건, 음식물 부주의 3건 등으로 집계됐다.

올 상반기 부평지역 내 화재 10건 중 약 3.5건이 주거시설에서 부주의로 발생하고 있는 셈이다.

김기영 부평소방서장은 “상반기 화재통계를 면밀히 검토해 화재 현장의 피해 저감 방안과 안전 대책을 종합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